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전국/종합 | 경기/종합 | 용인/종합 | 사건/사고 | 기관/단체
경기/종합    |  정치/경제  | 경기/종합
장현국 의원, 제10대 경기도의회 후반기 의장 당선  
-7일 의장·부의장 선거…부의장엔 진용복·문경희 의원 선출-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작성자 최재은 작성일 20-07-07 17:39
 
10대 경기도의회 후반기를 이끌어나갈 신임 의장으로 더불어민주당 장현국 의원(수원7)이 당선됐다.
부의장에는 진용복 의원(더민주, 용인3)과 문경희 의원(더민주, 남양주2)이 선출됐다.
 
53.jpg
제10대 경기도의회 후반기 장현국 신임의장
 
경기도의회는 7일 제34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10대 의회 후반기 의장·부의장선거를 실시했다. 투표는 무기명 비밀투표 방식으로, 재적의원이 투표용지에 지지하는 의원의 성명을 직접 기재해 의장과 부의장 2명을 각각 선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먼저, 장현국 의원은 재적인원 141명 중 138명이 투표에 참여한 의장 선거에서 총 124표를 얻어 당선됐다. 이어 진용복 의원은 투표 참여인원 139명에게서 121표를, 문경희 의원은 137명에게서 116표를 각각 확보하며 후반기 부의장으로 낙점됐다.
 
수원시 제7선거구(매탄1·2·3·4) 3선 의원인 장현국 신임 의장은 1963년 생으로 경기과학기술대 중소기업경영학과를 졸업하고, 아주대 공공정책 대학원을 수료했다.
 
한국노총 수원지역지부 의장, 민주당 경기도당 노동위원장,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원시 지회장을 역임했으며, 2010년 제8대 경기도의회 의원으로 정치에 입문한 뒤에는 건설교통위원장, 평화경제특별위원회 위원장 등 여러 직위를 두루 거쳤다.
 
장현국 신임 의장은 장기간 노동운동을 전개해 온 장본인으로 노동계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넉넉한 인품과 강직한 성정으로 의원들로부터 두터운 신망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장현국 신임 의장은 출마의 변에서 디딤돌 의장이 되겠다고 밝혔다도민 여러분 삶의 현장이 행복해지도록 디딤돌을 놓고, 의원들께는 의정활동을 더 잘할 수 있는 디딤돌 역할을 하며 의회다운 의회를 만들겠다고 당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제10대 의회 후반기 목표로 참여존중 의회 소통공감 의회 도민중심 의회를 꼽고 다선의원으로서 포용적 리더십을 발휘하며 의원들의 의정활동을 충실히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경기도의회는 오는 1010대 경기도의회 의장단 전·후반기 이·취임식을 시작으로 후반기 일정에 본격 돌입한다. 12개 상임위원장 동시선거는 오는 13일 제2차 본회의에서 열릴 예정이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정치/경제의 최신글
  “비 또 오기 전에 막자”하천 수해복구 총력
  [용인시의회 동정]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현판 제막식 개최
  경기도, 집중호우 산사태 피해 복구를 위한 합…
  개발제한구역에 불법 주택 짓고 무허가 가구공장…
  이천·가평 수해현장 찾은 이재명, “저수지 관…
  집중호우 이재민 대상 장티푸스 무료 예방접종
  2017년 계획대로 용인환경센터 2·3호기 대…
  백군기 시장 모현읍 산사태 매몰현장서 구조 지…
  스마트폰 활용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 기관 선정
뉴스경기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제휴문의요청   |    오시는길
  • 뉴스경기 | 용인시 처인구 용문로 30-8, 1층 129호(역북동) | 제보광고문의 031-321-8147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2.7.23 | 등록번호 경기 아50459호 | 발행인 최 재은 | 편집인:최 재은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 재은 | E-mail:yitn@daum.net
    Copyright© 2012~2020 뉴스경기 All right reserved
    031-321-8147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